mariany suryaputra

mariany suryaputra

mariany suryaputra
Ide lain dari mariany
애뽈 (Aeppol), "바느질을 해요" ("I'm Sewing"). Oh my god, how sweet.

애뽈 (Aeppol), "바느질을 해요" ("I'm Sewing"). Oh my god, how sweet.

cute art

cute art

아이는 집을 떠날 때, 뒤도 안 돌아보고 나갔습니다. 학교에 갈 때..날이 좋아 놀러 나갈 때... "다녀오겠습니다!" 허공에 흩어지는 인사를 남긴 채 그렇게 달려나갔습니다. 아이가 집에 돌아올 때까지 엄마는 바깥이 가장 잘 보이는 창가에 앉아 바느질을 하기도 하고, 뜨개질을 하기도 하고... 다른 일을 하더라도 엄마는 자꾸자꾸 창밖을 보게 되는 것이었습니다. 멀리, 집으로 돌아오는 아이의 실루엣을 발견하고는 매번 그렇게나 반가우셨답니다.  아이가 집으로 돌아올 때까지 엄마의 마음도....아이와 함께 외출 중이라는 것을.. 바느질감도, 뜨개질감도...기다림을 위한 핑계거리였다는 것을.. 어른이 되어 또 다시 뒤도 안돌아보고 완전히 집을 떠나온 후 많은 나날들도 엄마는 그렇게 하염없이 창밖을 보고 또 보고 있었으리라는 것을... 나의 아이들이 어느새 커서 곁을 떠나게 된 지금에야  짐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이는 집을 떠날 때, 뒤도 안 돌아보고 나갔습니다. 학교에 갈 때..날이 좋아 놀러 나갈 때... "다녀오겠습니다!" 허공에 흩어지는 인사를 남긴 채 그렇게 달려나갔습니다. 아이가 집에 돌아올 때까지 엄마는 바깥이 가장 잘 보이는 창가에 앉아 바느질을 하기도 하고, 뜨개질을 하기도 하고... 다른 일을 하더라도 엄마는 자꾸자꾸 창밖을 보게 되는 것이었습니다. 멀리, 집으로 돌아오는 아이의 실루엣을 발견하고는 매번 그렇게나 반가우셨답니다. 아이가 집으로 돌아올 때까지 엄마의 마음도....아이와 함께 외출 중이라는 것을.. 바느질감도, 뜨개질감도...기다림을 위한 핑계거리였다는 것을.. 어른이 되어 또 다시 뒤도 안돌아보고 완전히 집을 떠나온 후 많은 나날들도 엄마는 그렇게 하염없이 창밖을 보고 또 보고 있었으리라는 것을... 나의 아이들이 어느새 커서 곁을 떠나게 된 지금에야 짐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왠지 모를 설레임이 가벼운 열병처럼 번지던 시절... 사춘기 소녀들에겐 저마다의 열정의 대상, "교회오빠"들이 있었습니다. 교회오빠는...부드럽고 신사적인 인상에 안경을 썼고,  기타연주에 능하며 노래를 곧잘 불렀지요.. 모든 이들에게 친절해서, 크리스마스 이브 행사 연습 후에는 어린 소녀들을 집까지 바래다주기도 했습니다. 나에게만 주어지는 친절이 아닌 줄은 알지만 교회오빠가 나를 집까지 바래다주던 길...얼마나 가슴이 두근두근거렸었는지...... 집으로 가는 길이 이대로 쭈욱 계속되었으면..하고 바라던 일들일 생각납니다. 그 시절....어느 잘생긴 배우들보다 더 멋져 보였고  누구보다 더 소녀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던 교회오빠들.... 지금은 어디서 무얼 하고 있을까요?....

왠지 모를 설레임이 가벼운 열병처럼 번지던 시절... 사춘기 소녀들에겐 저마다의 열정의 대상, "교회오빠"들이 있었습니다. 교회오빠는...부드럽고 신사적인 인상에 안경을 썼고, 기타연주에 능하며 노래를 곧잘 불렀지요.. 모든 이들에게 친절해서, 크리스마스 이브 행사 연습 후에는 어린 소녀들을 집까지 바래다주기도 했습니다. 나에게만 주어지는 친절이 아닌 줄은 알지만 교회오빠가 나를 집까지 바래다주던 길...얼마나 가슴이 두근두근거렸었는지...... 집으로 가는 길이 이대로 쭈욱 계속되었으면..하고 바라던 일들일 생각납니다. 그 시절....어느 잘생긴 배우들보다 더 멋져 보였고 누구보다 더 소녀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던 교회오빠들.... 지금은 어디서 무얼 하고 있을까요?....

dark flowers

dark flowers

dark flowers

dark flowers